애니멀텔러, 비카일입니다.

댕댕아, 너희들에게 세상은 흑백영화니?

Share on facebook
Facebook
Share on twitter
Twitter
Share on telegram
Telegram

댕댕이를 키우면서 가장 궁금했던 것 중 하나가 바로 진짜 얘들은 흑색과 백색만 볼 수 있느냐였다. 눈이 오는 날에 강아지들이 좋아서 날뛰는 이유도 댕댕이들이 흰색만 구별 할 수 있기 때문이라는 이야기도 어디선가 들은 느낌이다.  

허공에 대고 짖는 것 또한 자신들의 흑백세상에 무엇인가 그림자가 비추기 때문이라는 이야기도 익숙하다.

그렇다면 여러 사람들의 말마따나 강아지들은 정말 흰색과 검정색 밖에 구별을 할 수 없을까. 우선 정답은 ‘NO’이다. 



‘오해 마세요. 우리들도 색을 볼 수 있답니다’

댕댕이
어떤 이유에서인지 대순이는 영화에 대단한 집중력을 보였다. 아마 흥미로운 파랑색과 말하는 동물들이 신기했나보다. 

 

물론 우리처럼 모든 색을 볼 수 있는 것은 아니지만 그렇다고 모든 색을 볼 수 없는 것도 아니다. 이들은 노랑색과 파랑색 두 색의 스펙트럼은 인지할 수 있는 시력을 가지고 있다. 참고로 사람은 빨강, 초록, 파랑 세 가지의 색을 인지할 수 있는 추상세포를 가지고 있다. 

‘사람과 댕댕이 시력에 차이가 나는 이유는?’

이렇듯 사람과 개의 컬러 스펙트럼에 차이가 나는 이유는 원뿔 시각 세포에 답이 있다. 안구 속에 있는 감광성 세포인 월뿔 시각 세포는 색 차이 인식에 예민한 세포이다. 세포가 많을 수록 많은 색을 인지할 수 있게 된다. 

사람의 눈 속에는 약 150개의 세포가 있으며, 개의 눈에는 약 40개의 세포가 있다. 개들이 적은 세포를 가지고 있으니 당연히 좁은 색 범위를 볼 수 밖에 없는 것이다. 

강아지들이 사람보다 더 좁은 범위의 색을 볼 수 있다고 해서 그들의 시력이 좋지 않다는 것은 아니다. 사실 개들은 사람이 구별하기 힘든 물체나 움직임들을 더 확실히 잡아낼 뿐만 아니라, 빛이 적은 밤에도 사람보다 더 뚜렷한 시력으로 세상을 바라볼 수 있다. 댕댕이들을 경찰견이나 수색견으로 훈련하는 이유도 여기에서 비롯된다. 

‘그렇다면 잔디밭에 구르는 은 어떻게 집어오나요?’

물론 이들이 노랑색과 파랑색을 구별하는 세포만을 가지고 있다해서 초록색이나 빨강색을 아예 볼 수 없는 것은 아니다. 그저 어떤 것이 초록이고 노랑이고 빨강 ‘‘인지 색구별을 못할 뿐이다. 

예를 들어 만약 빨간공이 초록색 잔디밭에 구르고 있을때 댕댕이들은  빨강색 공을 단번에 물어 집어온다. 물론 공이 움직이기 때문에 동체 파악을 한 것도 있지만, 사실 ‘공’이라는 물체를 인지한 결과다.

어떻게 하느냐고? 두 색 간에 발생되는 밝기 차이를 통해 구별을 해낸 것이다.



빨강
초록노랑– 하나의 색조

파랑보라색 – 또 다른 색조 

싸이언마젠타 – 회색


(위) 사람의 컬러 인식표 / (아래) 개의 컬러 인식표

 

‘댕댕이들의 최애 컬러는?’

위 색상표를 보면 개들은 노랑색과 파랑색을 확실하게 볼 수 있는 것을 알 수 있다. 때문에 우리는 댕댕이들 선물을 고를때 파랑색과 노랑색 장난감을 사야 그들로 부터 더욱 열광적인 반응을 얻을 수 있을 것이다.

이는 댕댕이들로 하여금 보다 쉽게 자기 물건을 찾을 수 있게 도와주며, 이에 따른 흥미도 더 높게 증폭시키는 효과를 불러 일으킬 수 있다. 



https://www.google.com/url?sa=i&source=images&cd=&ved=2ahUKEwjFlvOU9f_iAhUTfX0KHSpwBoMQjRx6BAgBEAU&url=https%3A%2F%2Fwww.akc.org%2Fexpert-advice%2Flifestyle%2Fare-dogs-color-blind%2F&psig=AOvVaw1-mrBhMSLlvmZjilpPCCpn&ust=1561389995919957

https://dog-vision.com/

https://www.animalwised.com/what-colors-can-dogs-see-2807.html

글 더 보기

개 밥 줄 때 빠뜨리지 않아야 할 것들

개는 고기만 먹고살 수 없다. 반대로 채소만 먹고살 수도 없다. 이론적으로 개는 잡식성이기 때문이다.   건강하게 개를 키우려면 다양한 영양소를 적재적소에 충족시켜줘야 한다. 물/단백질/탄수화물/지방/비타민/미네랄은

기분이 ‘몹시’ 언짢은 나의 강아지

많은 견주들이 개를 키우면서 간과하는 사실 중 하나. 하지만 그 무엇보다 중요한 것, 바로 개들의 ‘공격성’이다. 개들은 사나워질 수 있다. 견생 평생 동안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