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니멀텔러, 비카일입니다.

세상에 이런 견이?

Share on facebook
Facebook
Share on twitter
Twitter
Share on telegram
Telegram


오늘, 시장 보러 나갔다가 가히 충격적인 비주얼의 댕댕이를 만났다. 마트 앞에서 주인을 기다리고 있던 문제의 댕댕이. 난생처음 보는 개였다. 유기견이라기에는 지나치게 블링블링한 개 목걸이를 하고 있었고, 그렇다고 주인이 있는 녀석이라고 보기에는 행색이 말도 못 했다. 온몸을 덮고 있는 털은 여기저기 뭉쳐 덕지덕지 붙어 있었고, 눈 주변 털은 길어져 버릴 대로 길어져 눈을 몽땅 덮고 있었다. 털 색깔도 때 국물 때문인지 아닌지 분간이 안 가는 회색과 베이지색이 마구 섞여있는 모습이었다.

정말 태어나서 이런 개는 처음 봤다. 얼마 뒤 금발머리 아줌마가 댕댕이의 목줄을 풀어 자리를 뜰 때까지 나는 녀석에게 시선고정, 일시정지 상태였다. 당장 집으로 가서 개 품종 관련 서적을 뒤졌다. 찾았다. 녀석의 이름은 ‘베르가마스코’, 이탈리아에서 온 양치기 견이었다.



베르가마스코 (BERGAMASCO)


와. 저 털 좀 보시라. 목욕은커녕 물 한 번 닿지 않은 듯 마구잡이로 뭉쳐있는 저 털 뭉치. 흡사 주인을 잃고 오랜 시간 길 위를 헤매는 방랑견의 모습이다. 

이탈리아에서 온 베르가마스코는 양치기 견, 가드견으로 알려진 품종으로 첫눈에 알 수 있다시피 털의 모양새가 인상적인 녀석이다. 한 껏 뭉친 이 털들은 ‘Flock’이라 부른단다. 마치 솜뭉치 같아서 붙게 된 명칭이다. 

이 개의 압도적인 비주얼을 담당하는 Flock은 그루밍이 힘들긴 하지만 녀석들의 체온을 효과적으로 유지시켜줄 뿐만 아니라, 피부 습도 또한 잘 유지해주는 역할을 한다. 겉으로 보기에는 단단해 보이는 저 털 뭉치. 하지만 실상 만져보면 부드럽게 잡히는 감촉을 느낄 수 있다. 

베르가모는 사실상 털갈이를 거의 하지 않는다고 보면 되고, 원형 솜뭉치는 최대 3인치까지 넓어질 수 있다고 기록돼 있다. 

무게 최대 38kg, 키 최대 62cm까지 성장하는 베르가모는 참을성이 강하며, 자기 절제를 잘하는 개다. 가끔은 공격적일 수 있고 쓸데없이 부끄러움이 많을 수 있다. 단점이라면 단점이다. 



코몬도르 (Komondor)

베르가마스코를 공부하다가 이와 유사한 녀석이 ‘또’ 있어서 ‘또’ 한 번 흠칫했다.

베르가마스코가 이탈리에서 온 양치기 견이라면, 코몬도르, 이 녀석은 헝가리에서 온 양치기 견이다. 코몬도르의 유니크한 비주얼을 담당하는 것도 바로 녀석들의 코트인데, 베르가마스코의 털은 원형으로 넓고 편평하게 뭉치는 모양인 반면, 코몬도르의 이색 코트는 마치 레게머리를 한 듯 일자 형태로 꼬인 모습이다. 몸무게는 최대 59kg, 키는 65cm까지 성장 가능하다. 

또 다른 큰 특징은 베르가마스코의 경우 얼굴 주변 털은 마치 우리나라 삽살개와 같이 부스스한 느낌이지만, 코몬도르는 얼굴 포함 몸 전체의 털이 레게머리 모양이다. 심지어는 발가락 사이사이 털도 꼬여있다. 정말 정말 특이하다. 

가끔 사람들은 이 개를 ‘대걸레 견’이라고 부른다고 한다. 별명이 참 직설적이고 확실하다. 보통 가축을 보살피고 가드 하는 일을 주로 맡아 해온 코몬도르는 12세기~13세기 당시 동유럽 평원을 활보했던 쿠만인에 의해 헝가리로 오게 되어 헝가리에 정착한 역사를 가지고 있다. 이름인 ‘코몬도르’의 의미 역시 ‘쿠만의 개’라는 뜻이라고 한다. 

평소에는 인내심이 강하고 차분한 성격을 보이지만 위험에 처했을 때는 용감하게 자신의 책임을 다하는 용맹한 코몬도르. 어른 아이 할 것 없이 모두에게 온순한 이 녀석은 패밀리 독으로도 사랑받고 있는 개다. 지키는 습성이 있어 밤만 되면 집 안 이리저리를 돌아다니며 경비병 역할을 자처한다고 하니 우리 집 안전은 끄떡없겠다. 



<Reference>

-The ultimate encyclopedia of dogs dog breeds and dog care by Dr Peter Larkin & Mike Stockman-https://en.wikipedia.org/wiki/Bergamasco_Shepherd
https://en.wikipedia.org/wiki/Komondor

https://www.google.com/url?sa=i&source=images&cd=&ved=2ahUKEwjv7L_YhKHjAhUaeH0KHWJ5DX0QjRx6BAgBEAU&url=https%3A%2F%2Fwww.dogbreedslist.info%2Fall-dog-breeds%2FKomondor.html&psig=AOvVaw2XMtbBuOBKln1PDiG4ms7d&ust=1562527978067957
https://www.google.com/url?sa=i&source=images&cd=&ved=2ahUKEwjWrfve6J_jAhXZXSsKHWHGA7UQjRx6BAgBEAU&url=https%3A%2F%2Fwww.pinterest.com%2Fpin%2F394768723557541483%2F&psig=AOvVaw1-U4W_-Sq_3pwVcxD39XtV&ust=1562486060381697

글 더 보기

개 밥 줄 때 빠뜨리지 않아야 할 것들

개는 고기만 먹고살 수 없다. 반대로 채소만 먹고살 수도 없다. 이론적으로 개는 잡식성이기 때문이다.   건강하게 개를 키우려면 다양한 영양소를 적재적소에 충족시켜줘야 한다. 물/단백질/탄수화물/지방/비타민/미네랄은

기분이 ‘몹시’ 언짢은 나의 강아지

많은 견주들이 개를 키우면서 간과하는 사실 중 하나. 하지만 그 무엇보다 중요한 것, 바로 개들의 ‘공격성’이다. 개들은 사나워질 수 있다. 견생 평생 동안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